본문바로가기

고객센터

02-816-0202

평일09:00 - 21:00

주말10:00 - 17:00

온라인 입금계좌

동영상 강의 관련

국민은행
486837-01-002890

예금주: 박영태
(한국기술고시학원)

합격수기 HOME > 합격수기

작성자, 등록일, 내용, 첨부파일
제목 [합격수기] 2019 지방직 토목직
작성자 경진* 등록일 2020년 01월 15일

안녕하세요?

 

찾아보시는 분들께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에 합격수기를 남깁니다. :D

 

 

 

수강기간1: 2018/9~2018/11 (토목기사/기능사)

 

수강기간2: 2018/11~2019/6 (공무원)

 

(2년 전쯤에도 공시 준비하고 있었는데 낙심하기도 하고 모아둔 생활비도 마침 다 떨어져서 잠시 공부를 쉬고 일하면서 돈 모았던 건 비밀입니다)

 

예전에 했을 때 왜 합격을 못 했을까, 잘못된 점이 뭘까 고민해보면서 이번에 할 때는 시작부터 차근차근 해보자는 생각을 했어요.

 

그래서 기사를 먼저 따기로 했습니다. 가점이 있고 두 과목이나 겹치기 때문에 워밍업 한다는 느낌으로 시작했습니다.

 

 

 

 

역학/설계 > 영어 > 한국사/국어 

 

저는 전공에서 과락이 나는 게 가장 큰 문제였다고 생각해서 공부할 때도 전공을 최우선으로 했습니다.

 

1월까지는 전공만, 2월 전공+영어, 3월 전공+영어+한국사, 4월에 전공+영어+한국사+국어 이런 식으로 점점 늘렸습니다.

 

전공 기초부터 문제까지? 김효성 쌤만 따라가시면 됩니다. 이 정도면 학원 아니고 과외 수준이에요. ㄹㅇ

 

저랑 같이 공부한 친구들 이번에 다 됐어요. 학교랑 회사로 도망친 친구들 빼고...

 

비전공자? 걱정 ㄴㄴ 6개월 하고 되신 분 있어요 제가 보증할 수 있습니다

 

전공자? 전공했으면 더 쉽지 무슨 말이 더 필요합니까!

 

두유노우 효성킴?

 

여기가 효성킴의 학원입니까? 꼭 한번 와보고 싶었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공통과목: 인강

 

국어: 김병태 / 영어: 강수정 / 한국사: 전한길

 

과목을 가릴 것 없이 무조건 본인에게 잘 맞는 강사를 찾는 게 좋습니다. 내가 합격하는 데 강사 이름값 같은 건 1도 중요하지 않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스트레스/체력 관리: 최고 우선순위!!!!!!!!!!

 

평소에는 잘 못 느끼고 있지만 새해가 되고 2월이 되고 3월이 되고 이렇게 시험 날짜가 다가오는 게 인식되는 순간

 

알 수 없는 불안감에 압박당할 수 있습니다. 조급해지고요. 내가 못하고 있는 부분만 엄청 잘 보이고 다른 사람이랑 비교하게 되고요.

 

저도 많이 불안했었거든요. 처음도 아니고 이미 실패해본 경험도 있으니까요. 

 

조급하고 불안한 마음이 들 때마다 잘 하고 있다고 수천 번쯤 소리를 내서 스스로에게 말해줬습니다. 

 

솔직히 하루에 30분도 공부 못할 때도 있었어요.

 

저는 거의 프로 자책러인데 그래도 한두 장이라도 풀었구나, 이왕 나온 김에 산책이라도 하자 이런 식으로 정신승리를 좀 했습니다.

 

1년 내내 그렇게 하면 안 되겠지만 이런 게 필요할 때가 꼭 올 거예요. 혹시라도 없으면 당연히 그게 더 좋고요.

 

 

 

 

4월 국가직: 불합격 / 6월 지방직: 합격

 

국가직 때는 정말 느낌이 좋았어요. 이번엔 진짜 되겠다 싶었을 정도였는데 막상 확인해보니 2점 차이로 떨어졌습니다.

 

조금은 실망하긴 했지만 한편으로는 안심도 됐습니다. 거의 다 왔다. 올해에는 될 수 있겠다. 이런 생각이 들었어요.

 

공시생들이 국가직에 어느 정도 잘 보고 나서 방심하고 많이 무너지는 기간이 5월 6월이라고 합니다.

 

되진 않았지만 거의 다 온 것 같고 날도 풀리고 살랑살랑 봄바람에 자기도 모르게 긴장을 놓거든요.

 

6월쯤 돼서 정리하려고 보면 어? 이거 4월에는 분명 빠삭하게 알았던 건데 지금은 흐릿하다 하면서 급 불안감이 몰려옵니다.

 

정신을 잘 차리셔야 돼요. 앞에서도 말했지만 불안해지기 시작하면 단점만 보이기 시작해요.

 

어떻게 알았냐고요? 저도 알고 싶지 않았습니다...

 

저는 지방직 답 체크도 제대로 못 할 정도로 거하게 말아먹었는데(가채점 결과 과락이었는데 아니었음) 이렇게 됐다고 합격수기를 쓰고 있잖아요?

 

잘 되실 거예요. 열심히 했으면 자기를 믿어보세요.

 

 

 

 

야 나두 했어 너두 할 수 있어 (대충 야나두 짤)